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12일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지상렬 금맥특집! 소맥과 인맥 사이’ 특집으로 지상렬 윤일상 김태훈 양재진 박규리가 출연했다.

방송에서 미카엘은 “요즘 가족들이 너무 모임을 자주 가지면서 한국말을 조금 잊어버릴 정도”라고 말했다.

MC유라는 “여자친구 있느냐”고 기습 질문을 던졌다.

지상렬씨가 첫 출연때 황보씨가 이상형이라고 하셨는데 눈앞에 황보씨를 보시니까 어떠신지?”라고 묻자 지상렬은 “의상도 내가 안느 형 의상이고 연예계의 첫사랑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황보는 “신인때부터 이뻐해주셨다.

오빠가 재밌게 하려고 해왔던 거를 여전히 하고 있는거다”라며 오해하지 말라고 설명했다. 이어 황보와 지상렬이 눈빛교환 후 황보는 지상렬에 대해 “웃기다”라고 답했다.MC는 “지상렬씨 첫인상에 대해 물었다.

네 분다 똑같이 ‘방송 이미지랑 완전 달라’라고 얘기했다”라고 말했다. 윤일상은 “방송에는 정신없고 거칠고 강한 남자같은 느낌인데 상대를 아끼는 마음이 최고다.

아는것도 생각보다 많다”라고 지상렬에 대해 말했다. 이어 김태훈은 “지상렬씨는 전형적인 연예인이다.

뒷담화를 하는 상황에 지상렬이 무안하지 않게 있는 사람들 얘기해요’라고 말하더라 사람을 대하는 방식이 거기서 드러났다. 선배라고 해도 존경하는 동생이다. 지상렬 특집이어서 나온거다”라고 말했다.

양재진은 “외모가 제가 생각했던것과 너무 달랐다. 실제로 보면 상상하던 외모와 굉장히 다르다”라며 외모에 대한 칭찬을 했다.

“결혼은 해도 후회, 안 해도 후회다. 그렇지만 세상에 태어나서 나의 분신이 있다는 것이 ‘쟤가 진짜 내 딸인가’ 싶으면서 뿌듯하다.

결혼은 아이 때문에 꼭 해야 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Meolago – 머라고닷컴